최종편집시간 : 2018년 05월 26일 21:2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전북은행, 'JB희망의 공부방 제67호' 오픈

저소득 8남매 가정에 쾌적한 환경·공부방 선물

이송렬 기자 (yisr0203@ebn.co.kr)

등록 : 2018-02-14 08:52

▲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전북지방경찰청과 전주시 덕진동에 위치한 저소득 아동의 집에서 'JB희망의 공부방 제67호' 오픈식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전북은행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 전북지방경찰청과 전주시 덕진동에 위치한 저소득 아동의 집에서 'JB희망의 공부방 제67호' 오픈식을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아동의 가정은 일용직 근로로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 아버지, 희귀병을 앓고 있는 어머니, 8남매 등 총 10명이 기초생활급여를 통해 생활하고 있다.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학령기 아동들의 공부방 마련과 집안환경개선에 도움이 필요해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전북은행에서는 집안 곳곳에 피어있던 곰팡이를 제거하기 위해 도배를 새로 하고, 책상, 의자, 책장, 블라인드 등을 새롭게 지원해 쾌적한 환경에서 아동들이 공부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공부방을 조성했다.

김종원 전북은행 부행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아동들이 열심히 공부하여 큰 인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북은행은 소외된 아동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전했다.

전북은행은 전북지방경찰청의 맞춤형 통합지원단과 함께 복지사각지대 위기가정 사례들을 발굴과 지원에 나서고 있다 지난 2014년부터 현재까지 상호협력을 통해 정읍, 순창, 익산, 전주, 완주 등의 지역에 JB희망의 공부방 총 6곳을 실시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