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6일 16: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디스플레이, 정다운 어린이집 확장…보육 수요 100% 수용

일·육아 균형 맞출 수 있도록 직장 어린이집 확장
시설 규모 및 정원 두 배 이상 확대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3-08 11:00

LG디스플레이가 파주와 구미사업장에 있는 어린이집을 확대,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문화 정착에 나섰다.

LG디스플레이는 파주사업장에 위치한 '정다운 어린이집'에서 한상범 부회장을 비롯한 최고생산책임자(CPO), 경영지원그룹장 등 회사 경영진과 노동조합위원장 및 학부모 대표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어린이집 개원식을 가졌다고 8일 밝혔다. 구미는 이달 중 개원식을 가질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는 2010년부터 파주사업장 인근 상가단지에서 임직원을 위한 어린이집을 운영했으나 근무인원이 늘어나고 보다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집을 사내 기숙사 단지 안에 추가로 오픈했다.

새로 개원한 어린이집은 기존보다 30% 이상 커진 600여평 규모에 약 200명의 아동을 보육할 수 있다. 친환경자재와 우수한 공조설비를 적용해 건강한 환경을 조성했다.

기존 어린이집도 보수를 통해 2개소를 함께 운영함으로써 보육 수요를 100% 수용한다. 추첨 경쟁으로 일부에게만 혜택이 돌아가는 것이 아닌 아이를 맡기고 싶은 임직원 모두가 마음 편히 일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어린이집 이전은 평소 소통 경영을 중요시 여기는 한상범 부회장의 강한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상범 부회장은 사원들과의 간담회에서 어린이집 개선 제안을 듣고 그 자리에서 즉시 검토를 지시했다. 또 가정을 위해 부모 모두의 노력이 필요함을 강조하며 여직원뿐 아니라 남직원들의 육아휴직 사용을 적극 권장해 많은 지지를 받았다.

한상범 부회장은 "일과 가정을 조화롭게 꾸려나갈 수 있는 합리적인 직장문화 정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가화만사성'(집안이 화목하면 모든 일이 잘 이루어진다) 경영철학을 기반으로 임신축하선물부터 가족초청행사, 고입 특강 및 합격기원 수능선물 등 생애주기에 맞춘 다양한 가족친화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으로 LG디스플레이는 2012년에는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가족친화기업 인증을 받았고 2016년에는 한국능률협회 인증원에서 3년 연속 '가족친화경영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