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2일 15:4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기아차 노사, 모처럼 '올 뉴 K3'로 뭉쳤다…"판매 잘돼야 생산도 산다"

판촉활동에 팔 걷어 붙인 노조 간부들 "판매가 잘돼야 생산도 산다"
10년-10만km 보증, 20만원 상당 사은품 등 다양한 고객 혜택 제공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8-03-08 11:52

▲ K3ⓒ기아차

6년 만에 완전변경 모델로 돌아온 업스케일 다이나믹 세단 ‘올 뉴 K3’의 성공을 위해 기아자동차 노사가 손을 잡았다.

기아차는 8일 인천 송도의 트리플스트리트에서 권혁호 국내영업본부장, 송교만 노무지원사업부장, 강상호 지부장, 김학준 판매지회장, 윤민희 화성지회장 등 노사 간부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올 뉴 K3 판촉 행사를 열었다.

이 날 행사에 참석한 기아차 임직원과 조합원들은 직접 고객들을 만나 ‘올 뉴 K3’의 우수한 상품성을 알리며 적극적인 판촉 활동을 펼쳤다.

사전계약 대수만 6000대를 넘기며 돌풍을 예고하고 있는 만큼 이달 들어 생산에 박차를 가하며 출하를 본격화하기 시작했다.

올 뉴 K3의 생산을 맡고 있는 화성공장의 윤민희 지회장은 "판매가 잘 돼야 생산도 산다"며 "올해 신차 선봉장인 올 뉴 K3가 얼마나 중요한 차인지 생산현장에서도 다들 인식하고 있는 만큼 품질과 납기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기아차 국내영업 관계자는 올 뉴 K3 판매 현황과 관련해 "연비와 디자인을 중시하는 젊은 고객층으로부터 뜨거운 호응이 계속되고 있다"며 "일일 계약대수도 꾸준히 상승하고 있어 이 추세대로라면 목표로 한 연 5만대 국내판매는 무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기아차는 올 뉴 K3를 5월 31일 내에 출고하는 고객 선착순 2만명을 대상으로 △엔진 및 동력전달부품 보증기간을 기존 5년-10만Km에서 10년-10만Km로 5년 연장해주는 '스마트스트림 더블 개런티' △20만원 상당의 사은품(여행용 캐리어/블루투스 헤드셋/세차용품 중 택1) 제공 혜택 등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