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3일 12:1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KEB하나은행, '하나된 평창 적금' 추가 판매 실시

장애인·장기기증희망등록자·헌혈증 소지자에게 최대 2.7% 금리혜택 제공
대회기간 내 신규 가입하면 1계좌당 1000원 장애인 단체에 기부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8-03-09 11:12

▲ 하나된 평창 적금 추가 판매
관련 이미지.ⓒ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성공 개최를 기원하고자 '하나된 평창 적금'을 추가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오는 23일까지 추가 판매 되는 하나된 평창 적금은 실명의 개인 또는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1인당 최대 20만원까지 가입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년제이다.

적용금리는 기본금리 연 1.7%에 우대금리 연 0.8%를 더해 2.5%의 금리혜택이 제공되고 가입자 중 장애인, 장기기증희망등록자, 헌혈증 소지자에게는 특별 우대금리를 0.2% 추가로 제공해 최대 2.7%(2018.3.9기준, 세전)의 특별한 금리혜택을 받을 수 있다.

신규 가입되는 한 계좌당 1000원이 적립돼 장애인 관련 단체에 기부될 예정으로 적금가입과 동시에 나눔 활동에도 동참할 수 있다.

KEB하나은행은 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회의 성공을 응원하기 위해서 최고의 명장면 포토콘테스트, 패럴림픽 감동 스토리텔링 등 각종 이벤트를 SNS를 통해서 진행할 예정이다.

KEB하나은행 리테일마케팅부 관계자는 "평창 패럴림픽의 공식 후원은행으로서 대회를 맞이해 휴매니티에 기반한 포용적 금융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함께하고자 이번 상품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출시해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