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2일 17:2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박현주 회장 글로벌 집중…미래에셋대우 홍콩 회장 취임

박현주 회장 해외사업 진두지휘, 국내는 주요계열사 대표가 책임경영

박소희 기자 (shpark@ebn.co.kr)

등록 : 2018-03-26 16:51

▲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미래에셋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이 미래에셋대우 홍콩 글로벌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번 취임으로 박현주 회장은 미래에셋대우 글로벌 경영에 주력할 예정이다. 박 회장은 지난 2016년 5월 미래에셋대우 회장 취임 시 해외사업에 대한 강한 의지를 천명한 바 있다.

박현주 회장은 지난 1월 "올해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해 보다 50% 성장한 연결세전이익 1조원을 목표로 글로벌 투자에 박차를 가하겠다"며 "전문가 시대에 걸맞은 투자 경쟁력 강화를 통해 글로벌 투자은행으로 성장하는 한편 이러한 성과를 주주분들과 공유할 수 있도록 주주친화적 정책을 적극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박현주 회장은 미래에셋대우 홍콩 글로벌 회장으로 해외사업을 진두지휘 할 계획이다. 국내경영은 주요 계열사 부회장 및 대표이사가 맡아서 책임경영을 강화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