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6일 16: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진중공업, 부산 오페라하우스 시공사 선정

동남권 최대 공연장 꿈꿔, 1384억원 규모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8-05-10 14:40

▲ 부산 오페라하우스 조감도.ⓒ한진중공업
한진중공업이 건설부문 수주로 재도약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한진중공업은 10일 부산 오페라하우스 건립공사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지난 4월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A 노선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통한 대규모 수주 이후 건설부문의 연이은 쾌거다.

부산 북항재개발지구 2만9542㎡ 부지에 들어설 부산 오페라하우스는 지하 2층에서 지상 5층 규모로 건립된다. 공사금액은 약 1384억원이며 오는 2022년 준공 예정이다.

동남권 최대 규모의 전문 공연장으로 자리잡을 부산 오페라하우스에는 대극장 1800석과 소극장 300석, 전시실 및 각종 부대시설이 지어진다.

현재 한진중공업은 주택사업에도 활발하게 참여 중이다. 남양주 도농1-3구역과 부산 서대신 5구역 등 재개발 사업지가 올 하반기 분양을 앞두고 있다. 이달 중 시공사 선정 예정인 부산 연산5구역 재개발 사업에는 지역업체의 용적률 상향 인센티브 제도를 활용해 적극적으로 수주에 뛰어들고 있다.

한진중공업 측은 "주력사업인 건설과 조선부문에서 모두 수주와 호재가 이어지고 있어 향후 실적 개선 등 긍정적 효과를 예상하고 있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