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5월 20일 20:5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 'G7 씽큐' 해외언론 호평…카메라·오디오·배터리 "엄지척"

폰아레나, 포브스, 디지털트렌드 등 외신 호평 잇따라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등록 : 2018-05-13 10:28

▲ LG G7 ThinQ. ⓒLG전자

LG전자의 올해 전략 스마트폰 G7 씽큐(ThinQ)가 해외 언론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13일 LG전자에 따르면 외신들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G7 씽큐의 오디오, 배터리, 카메라, 디스플레이 등 핵심 기능과 생활의 편리함을 더한 AI에 주목했다.

IT 전문매체 폰아레나(PhoneArena)는 카메라에 대해서 “전작 대비 화소, 조리개 등이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됐으며 광각의 왜곡까지 줄였다”며 “전·후면 카메라로 아웃포커싱 기능까지 갖춘 괴물 같은 카메라 폰(a beast of a camera phone)”이라고 극찬했다.

엔가젯(Engadget) 또한 “초광각 카메라는 그랜드 케년의 웅장함까지 담을 수 있어 유용하다”고 평가했다.

디지털트렌드(DigitalTrends)는 “색상, 디테일, 온도 면에서 화질이 뛰어났던 전작조차도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라며 우수한 디스플레이에 주목했다. 디지털트렌드는 테이블, 상자 등 속이 비어 있는 곳에 올려 놓기만 하면 강력한 저음을 구현하는 붐박스 스피커에 대해서 “음악 애호가들이라면 붐박스 스피커에 감사해할 것”이라고 호평했다.

미국 유력매체 포브스(Forbes)는 “최대 1000니트라는 깜짝 놀랄만한(jaw-dropping) 밝기로 강렬한 햇빛 아래서도 선명하게 볼 수 있어 매우 유용하다”고 밝혔다.

디자인에 대해서는 6.1인치 대화면을 담았으면서도 한 손에 쏙 들어오는 그립감으로 정제되고 깔끔한 멋이 돋보인다는 평이 주를 이뤘다.

엔가젯은 가장 먼저 “제품을 감싸고 있는 메탈 프레임은 부드러운 곡면으로 설계돼 편안한 느낌을 준다”고 말했다. 특히 라즈베리 로즈 색상의 G7 씽큐를 보고 “완전히 사랑에 빠져버렸다(absolutely fell in love)”며 열정의 장밋빛 컬러를 극찬했다.

폰아레나는 “지난해 G6의 디자인이 메탈과 유리로 구성된 현대적인 디자인이었다면 G7 ThinQ는 모든 면에서 정제된 디자인을 뽐낸다”라고 평가했다.

미국 IT 매체 안드로이드헤드라인(Androidheadline)은 이달 최고의 안드로이드 폰 중 하나로 G7 씽큐를 꼽으며 “새로운 스마트폰을 구매하려고 한다면 LG G7 씽큐를 반드시 고려해야 한다”라고 추천했다.

LG전자는 오는 18일 국내에서 가장 먼저 G7 씽큐를 출시한다.

하정욱 LG전자 단말사업부장(전무)은 “G7 씽큐는 고객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핵심 기능과 차별화된 AI로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