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24일 12:3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HDC영창, 美 악기 부속품 시장 진출

액세서리류 매출, 품질과 인지도 통한 올해 실적 확대 예상
음악 토탈 솔루션 구축으로 원스톱 쇼핑, 통합 서비스 제공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8-06-12 08:54

▲ HDC영창 관악기 부속 실버스테인 출시 쇼케이스 사업 설명회 전경[사진=HDC영창]

국내 대표음악업체 HDC영창이 미국의 세계적인 관악기 부속 제품 실버스테인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마우스피스(mouthpiece)와 발음 기구의 조정을 위한 조리개 리가춰(ligature) 등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미국의 실버스테인 웍스(Silverstein Works)社와 독점계약을 체결한 HDC영창은 악기판매외 부속시장에 진출하게 된다.

이들 부속품과 액세서리류는 일반적인 악기 제조사에서는 생산하지 않아 소비자들은 전문 브랜드 또는 고가의 수제품을 개별로 구해 사용해 왔다. 최대 음악 시장인 미국의 경우 지난해 악기 전체 액세서리 매출 규모가 6억9백만달러에 이를 정도로 크지만 국내는 악기관련 수입, 판매 업자들이 소량으로 취급하는 실정이다.

지난달 국내 연주자와 유통업체들을 대상으로 비공개로 진행된 론칭 쇼케이스에는 실버스테인 웍스 본사의 대표이사가 방한하여 제품 프레젠테이션과 사업 브리핑, 교육 등을 HDC영창과 함께 진행했다.

실버스테인 관악기 부속류는 뛰어난 소재와 첨단 공학이 접목되어 뛰어난 내구성과 강도를 자랑하며, 미국과 일본을 거쳐 국내에도 널리 사용되고 있다.

특히 대표작인 리가춰의 경우 일반제품과는 전혀 다른 미항공우주국(NASA)에서 사용하는 특수 소재로 제작되며, 최고가 라인업인 Maestro는 실사용 연주자의 이력심사를 통해 판매될 정도로 엄격한 유통 관리가 이루어지고 있다.

HDC영창 관계자는 "음악 환경의 토탈 솔루션 구축을 위한 부속 판매 결정"이라며 "금월부터 공식 취급점에서 본사가 직접 관리하는 악기와 부속, 액세서리 상담, 구매, 시연, 수리까지 통합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HDC영창의 악기 관련 액세서리 분야 매출은 39% 증가했으며 이번 부속품시장 진입으로 올해 실적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