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6월 20일 10:3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국회의원 재보선 투표율 오전 10시 11.3%

전남 영암·무안·신안 16.3% 최고, 서울 송파을 8.9% 최저

인터넷뉴스팀 기자 (clicknews@ebn.co.kr)

등록 : 2018-06-13 10:35

오전 10시 국회의원 재보선 투표율이 11.3%를 기록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투표일인 13일 오전 10시 현재 투표율이 11.3%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경북 한 곳에서만 치러졌던 지난해 4·12 재보선 당시 같은 시각 투표율(15.1%)보다 3.8%포인트 낮은 수치다.

오전에 집계되는 투표율에는 지난 8~9일 실시된 사전투표의 투표율 21.07%는 포함되지 않는다. 사전투표와 거소투표의 투표율은 오후 3시 집계되는 투표율부터 합산돼 반영될 예정이다.

지역구별로 보면 전남 영암·무안·신안이 16.3%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다. 이어 충북 제천·단양(15.3%), 충남 천안병(11.6%), 충남 천안갑(11.5%), 부산 해운대을(11.0%) 순이었다.

최저 투표율 지역구는 서울 송파을(8.9%)이었다. 서울 노원병도 9.8%로 전체 평균치에 못 미쳤다.

재보선 지역은 서울 노원병과 송파을, 부산 해운대을, 인천 남동갑, 광주 서구갑, 울산 북구, 충북 제천·단양, 충남 천안갑과 천안병, 전남 영암·무안·신안, 경북 김천, 경남 김해을 등 총 12곳이다.

국회의원 재보선이 두 자릿수 지역에서 치러지기는 2000년 이후 세 번째며 재보선이 지방선거와 동시에 치러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