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3일 16:1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두산인프라, 한양대와 '스마트건설 통합관제시스템' 개발 추진

건설현장 무인관리 시스템 개발 및 사업협력 MOU
AI, 드론 등 접목한 스마트건설 개발 박차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06-19 09:56

▲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사장(사진 왼쪽)과 이영무 한양대학교 총장이 스마트건설 통합관제시스템 개발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18일 한양대학교에서 '스마트건설 통합관제시스템' 개발 및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MOU는 스마트건설 구현을 위한 기반 기술 중 하나인 통합관제시스템을 개발하고 관련사업 협력을 추진하기 위함이다.

스마트건설은 △건설 및 토목현장의 환경과 지형 데이터를 바탕으로 전체 공사계획 수립 △중앙 관제센터에서 무인 건설기계 운용 및 작업 전반 모니터링 등을 골자로 하는 미래형 건설 플랫폼을 의미한다.

두산인프라코어와 한양대는 건설기계 및 자재운용 계획 등 작업계획을 수립하는 것에서부터 작업현장의 3차원 디지털 정보를 활용하는 것까지 아우르는 통합관제시스템 기술을 개발해 내년까지 검증을 마칠 예정이다.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사장은 "건설기계 자체의 무인자율운행 기술과 더불어 작업장 전체를 무인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해 스마트건설 분야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