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17: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선급, IMO 온실가스 규제 대응 세미나 성료

해운회사 및 기자재업체 관계자 등 100여명 참석
저감 대응기술 '전기 추진선' 소개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06-19 10:03

▲ 한국선급은 지난 14일 부산 한진해운 사옥에서 한국선주협회와 공동으로 'IMO 온실가스 및 DCS 규제 대응 세미나'를 개최했다.ⓒ한국선급
한국선급은 지난 14일 부산 한진해운 사옥에서 한국선주협회와 공동으로 'IMO 온실가스 및 DCS 규제 대응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는 강화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온실가스 배출규제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해운회사 및 기자재업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선급은 IMO 온실가스 감축전략과 IMO의 선박연료 사용량 규제인 DCS(선박 연료사용량 데이터 수집 시스템)에 대해 설명하고 차세대 저감 대응기술 중 하나인 전기 추진선을 소개했다.

천강우 한국선급 미래기술연구팀장은 "해사업계에 IMO 온실가스 감축규제와 대응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자리를 마련했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관련 세미나를 개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