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0일 17:5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선급, 미국서 삼성重 평형수처리설비 USCG 형식승인

테크로스에 이어 국내업체 중 두번째
"세계 BWMS 시장 선점 유리"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06-21 16:19

▲ BWMS 형식승인 시험 입회검사 장면.ⓒ한국선급
한국선급 컨소시엄은 삼성중공업의 선박평형수처리설비(BWMS)가 미국 해안경비대(USCG)의 형식승인을 취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컨소시엄에는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Dt&C, SGS Giheung Lab,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해양생태기술연구소가 참여했다.

앞서 컨소시엄은 USCG에서 요구하는 모든 시험을 완료하고 지난해 9월 USCG에 삼성중공업 BWMS 제품에 대한 형식승인 시험 결과를 제출했다.

이번 승인 취득은 지난 5일 테크로스에 이어 국내업체 중 두 번째 취득이다. 현재 USCG로부터 형식승인을 받은 업체는 삼성중공업 및 테크로스를 포함해 전 세계적으로 8개에 불과하다.

한국선급 관계자는 "미국의 BWMS 형식승인 절차는 국제해사기구(IMO)보다 강화된 기준으로 제정돼 USCG 형식승인을 취득한 제품에 대한 신뢰도가 높다"며 "세계 BWMS 시장을 선점하는데 유리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선급은 2015년 USCG로부터 미국 이외의 기관 중에는 전 세계적으로 두 번째로 BWMS 독립 시험기관(IL)으로 지정됐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