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1일 15:1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평택항~베트남·태국 항로 신설…현대상선 단독 운항

동남아 항로 다변화 구축 통한 물류 경쟁력 강화
"항로 안정화와 물동량 유치 적극 전개"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06-26 15:49

▲ KVX에 투입되는 선박이 평택항에 입항에 있다.ⓒ경기평택항만공사
경기도와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현대상선이 '평택항~베트남·태국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평택항과 동남아 주요 항을 연결하는 컨테이너 정기선 서비스 KVX(Korea-Vietnam Express)는 지난 25일 오후 8시 평택컨테이너터미널(PCTC)에 첫 입항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KVX는 매주 목요일 주 1회 평택항 동부두 PCTC에 입항한다. 컨테이너선 총 3척으로 운영되며 현대상선이 단독으로 운항한다. 기항지는 평택항과 셔코우~호치민~람차방~방콕 등이다.

평택항은 2016년 평택항과 동남아를 잇는 2개 항로, 지난해 1개 항로 신설에 이어 올해 역시 동남아 항로를 추가했다.

경기도와 평택시, 경기평택항만공사는 다음달 1~5일 베트남 현지에서 정부부처와의 간담 및 화주·물류기업을 대상으로 베트남IR을 통해 운영 항로의 안정화와 물동량 유치 등을 적극 전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기존 KVX 노선의 기항지에 평택항이 추가된 것이다"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