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7일 23:15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은행, '범국민 동전교환운동' 통해 346억원 은행권으로 교환

전년 대비 교환금액 15.1%, 교환개수 15.8% 각각 감소

차은지 기자 (chacha@ebn.co.kr)

등록 : 2018-06-28 12:00

한국은행은 지난 5월 한 달간 전국은행연합회, 새마을금고·신협·상호저축은행중앙회, 우정사업본부와 공동으로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을 실시한 결과 346억원, 249백만개의 동전을 은행권으로 교환했다고 28일 밝혔다.

전년 대비 교환금액은 15.1%, 교환개수는 15.8% 각각 감소했으나 이는 지난해 연간 주화발행액의 약 70%에 달하는 규모다.

화종별 교환금액은 500원화 198억원(전체 교환금액의 57.2%), 100원화 131억원(37.7%), 50원화 12억원(3.5%), 10원화 6억원(1.6%) 수준이다.

화종별 교환개수는 100원화 131백만개(전체 교환개수의 52.4%), 10원화 55백만개(22.1%), 500원화 40백만개(15.9%), 50원화 24백만개(9.6%)다.

교환규모 감소는 주화 순발행 규모 감소 및 영업일수 축소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교환된 동전량을 새로 제조할 경우 239억원의 제조비용이 소요된다.

한편 범국민 동전교환운동 기간에 기부용으로 모금된 자투리 동전은 38백만원이며 각 금융기관에서 자체적으로 사회복지단체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