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20일 17: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가스공사, 시민 참여 고강도 경영혁신 추진

제1차 KOGAS 혁신위원회 개최…외부위원 과반 이상 위촉
향후 5년간 추진할 경영혁신 방향·목표·세부 이행과제 확정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07-19 10:57

▲ 가스공사는 18일 대구 본사에서 시민위원과 경영임원으로 구성된 '제1차 KOGAS 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가 국민의 의견을 대폭 반영한 강도 높은 경영혁신에 나섰다.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18일 대구 본사에서 시민사회단체·전문가·고객사 대표 등 시민위원과 경영임원으로 구성된 '제1차 KOGAS 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KOGAS 혁신위원회는 국민의 목소리를 보다 가까이 듣고 국민의 눈높이에서 가스공사 혁신 방향과 목표를 설정하고자 외부위원을 과반 이상으로 위촉했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가스공사가 마련한 혁신계획안을 국민 시각에서 심도 있게 토의했다. 이를 통해 향후 5년간 추진할 경영혁신 방향·목표 및 세부 이행과제를 확정했다.

가스공사는 지난달 초부터 전사 혁신계획 수립을 위해 전략기획본부 내 별도 TF팀을 운영해왔다. 임직원 워크숍 등 내부 의견을 수렴하고 일반시민 대상 아이디어 공모전을 거쳐 경영혁신계획안을 마련한 것이다.

특히 이번 혁신계획은 국민의 요구와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계획 수립·이행 점검 및 평가에 이르는 전 과정에 일반시민들의 참여를 대폭 확대할 방침이다.

가스공사는 혁신계획을 바탕으로 천연가스 사업을 통해 대기 질을 개선하고 에너지 복지를 확대하는 등 국민 삶의 질을 제고하는 데 주력하는 한편 4차 산업혁명 기반 기술을 천연가스 관련 사업에 적극 도입해 일자리 창출 및 혁신 성장을 뒷받침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간부급 직원의 솔선수범과 청렴 리더십 강화, 금품·향응 수수 등 비리 근절대책 강구, 부패 취약 분야에 대한 업무 프로세스 재설계 등 윤리경영 강화와 근본적인 부패방지 대책 마련에 집중할 계획이다.

정승일 가스공사 사장은 "혁신이란 새롭고 거창한 것이 아니라 공사에 주어진 고유 업무의 본질적인 가치와 질을 높이는 과정"이라며 "그간 국민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것에 대한 반성을 토대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강력한 변화와 혁신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위원장으로 선출된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정재희 부대표(서울과기대 명예교수)는 "오늘 토의로 확정된 혁신계획이 순조롭게 추진된다면 가스공사는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경영임원들이 보다 확고한 리더십을 갖고 국민 눈높이에서 내실 있게 혁신을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