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2일 17:4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롯데케미칼, 'Global Chemistory' 비전…TV 광고 진행

올 연말까지 3편 제작 및 방영
다양한 캠페인 통해 국민과 적극 소통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8-08-07 10:25

▲ 롯데케미칼 TV광고. ⓒ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은 창사이래 최초로 TV광고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지난 7월 30일부터 전파를 타기 시작한 TV광고는 롯데케미칼의 'Chemical'과 세계에서 활약하는 이야기의 'Story'를 합쳐 'Global Chemistory' 를 캠페인의 테마로 정했다.

위 테마에 맞게 전 국민을 대상으로 당사의 글로벌플레이어로서의 활약상과 위상을 보여주는 방향으로 제작이 됐다.

첫 번째로 방영되고 있는 동남아시아편은 지난 2010년 인수한 말레이시아 타이탄 공장을 배경으로 제작됐다. 롯데케미칼이 약 7년만에 기업가치를 약 2.5배 이상 높여 말레이시아 증시에 재상장시킨 성과를 보여주고 있다.

이번 광고를 제작한 최영광 상무는 "롯데케미칼의 역사와 이루어왔던 발자취에 비해 국민들이 당사의 규모와 실체를 잘 알지 못하는 것이 사실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롯데케미칼은 이번 TV광고 캠페인을 통해 대한민국을 이끌어가는 화학기업으로서 국민적 기대감을 충족시키고, 더 나아가 혁신성과 뛰어난 기술력을 가지고 전 세계에서 활약하는 글로벌플레이어로서의 위상을 알리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설명했다.

롯데케미칼은 TV 캠페인과 함께 디지털 및 시네마 캠페인도 함께 진행중에 있다. 디지털 및 시네마 캠페인은 '해결되지 않는 문제는 없다'는 롯데케미칼의 도전정신을 "No matter"란 컨셉에 담아 친근한 애니메이션으로 젊은층을 타겟으로 만들었다.

친근한 롯데케미칼의 캐릭터가 세계를 넘나들며 우즈베키스탄 수르길 프로젝트, 미국 에탄크래커 플랜트 건설 등 롯데케미칼이 성공적으로 완수했거나 친환경, 신소재 개발 등의 진행중인 사업을 재미있게 전달하고 있다.

롯데케미칼은 올 연말까지 이어지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잘 알려지지 않았던 롯데케미칼의 위상과 규모를 대중에게 알린다는 구상이다. 또 국내 화학산업을 이끌어가는 리더로서의 역할을 더욱 충실이 이행하고, 국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