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09:5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GS25 "샐러드 매출 3배 이상 급증"

다이어트, 체형 관리에 관심 많은 20~30대 구매↑
식사 대용, 간식으로 지속 성장할 것으로 예상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08-24 09:24

▲ [사진=GS리테일]
편의점에서 샐러드의 인기가 식지 않고 있다. 다이어트와 체형 관리에 관심이 많은 20~30대 구매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올해 1월부터 이달 23일까지 샐러드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278.6%로 3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4일 밝혔다.

연도별로는 2015년 209.1% 증가 후 2016년 144.4%, 지난해 179.7%를 기록하는 등 매년 2배 이상의 매출이 증가하다가 올해 가장 높은 매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GS25는 다이어트와 체형 관리에 관심이 많은 20~30대 직장인 이 식사 대용으로 샐러드를 가장 많이 구매한 것으로 분석했다.

실제로 GS25가 나이대별, 상권별, 시간대별 매출을 분석한 결과 20~30대 고객의 매출 비중이 66%로 나타났다.

점심과 저녁 시간대인 10시~오후 2시(31.4%), 오후6시~10시(38.4%) 매출 비중이 하루 중 69.8%를 차지하며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또 상권별 매출 비중 분석 결과 직장인들의 구매가 많은 오피스 상권이 42.6%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주택가 22.7%, 역세권 17.9%로 그 뒤를 이었다.

남성과 여성의 매출 비중은 52%, 48%로 남성이 조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GS25는 현재 20여종의 샐러드를 운영하고 있으며, 샐러드를 찾는 고객이 폭발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다양한 맛과 콘셉트의 샐러드를 지속 선보여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