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8일 10:2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부산은행 BNK아트갤러리, '여행자의 시간展' 개최

여행 정취 느낄 수 있는 현대 작가 9인 작품전
배병우·토마스 라마디유 등의 작품 20여점 전시

이송렬 기자 (yisr0203@ebn.co.kr)

등록 : 2018-09-12 10:30

▲ BNK부산은행은 일과 삶의 균형(Work & Life Balance)에 발맞춰 내년 1월 4일 까지 본점 1층 BNK아트갤러리에서 '여행자의 시간전(展)'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일과 삶의 균형(Work & Life Balance)에 발맞춰 내년 1월 4일 까지 본점 1층 BNK아트갤러리에서 '여행자의 시간전(展)'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시각적 감상과 더불어 여행의 정취를 물씬 느낄 수 있는 현대작가 9인의 작품 20여 점이 전시된다.

‘소나무 사진작가’로 널리 알려져 있는 배병우의 ‘PLT1A-041H(2012년 作)’는 찰나의 순간이 박제된 사진임에도 불구하고 그 안에는 우리가 느끼지 못하는 시간의 흐름이 존재하며 마치 자연 전경을 담은 한 폭의 수묵화와 같다.

기발한 상상력과 독특한 도시풍경으로 ‘스카이 아트’라는 자신만의 장르를 만든 토마스 라마디유 작가의 ‘New york3(2015년 作)’는 건물들 사이로 보이는 하늘 사진을 찍은 후, 하늘 공간의 형태에 맞추어 유쾌한 일러스트를 그려 넣는다.

김수진 부산은행 BNK아트갤러리 큐레이터는 "여행이 소중한 이유는 일상이 있기 때문이며, 더욱 풍족한 삶을 살기 위한 여행과 일상의 균형, 나아가 일과 삶의 균형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부산은행은 역량 있는 지역 예술인들에게 전시 공간을 제공하고 지역민의 문화 공간 확대를 위해 부산 신창동에 위치한 BNK부산은행갤러리를 연중 무료로 대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