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1일 18: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평창서 BMW 520d 주행 중 화재

이미현 기자 (mihyun0521@ebn.co.kr)

등록 : 2018-09-24 13:41

▲ ⓒ연합

잇따른 주행 중 화재사고로 리콜 결정이 내린 BMW 520d 승용차에서 또 불이 났다.

24일 평창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54분께 강원도 평창군 방림면 방림리 치안센터 앞에서 윤모(40)씨가 몰던 BMW 520d 승용차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윤씨는 경찰에서 "언덕길을 넘어가다가 엔진룸 쪽에서 연기가 나기 시작해 차를 세우니 불이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직후 운전자를 비롯해 차에 탄 가족 4명은 신속히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등이 10여분 만에 진화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전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