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25일 11:5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더하다펀딩, '차주사 기업탐방' 이벤트

6일 '차주사 기업탐방 고요남 2차' 실시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8-10-01 16:55

▲ '차주사 기업탐방 고요남 2차' 이벤트 안내 이미지ⓒ더하다펀딩
P2P펀딩 회사 더하다펀딩은 오는 6일 '차주사 기업탐방 고요남 2차'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기업탐방 이벤트는 투자자와 더하다펀딩이 함께 프랜차이즈 고요남의 사업장에 방문하는 행사다. 투자자가 차주사를 방문해 브리핑을 듣고 차주사에서 현재 판매 중인 대표메뉴를 직접 시식과 평가를 하는 내용으로 짜여진다. 이는 '고요남 직영점 확장운영자금 펀딩'이 15차까지 연속 성공한 것과 더불어 1일부터 진행되는 16차 펀딩을 기념하기 위함이다.

더하다펀딩 측에 따르면 기업 탐방 시리즈는 일종의 '시찰'과 같다. 투자자가 투자한 회사를 직접 둘러보고 평가해 투자 기업의 미래를 투자자 스스로가 판단해 볼 기회라는 것이 더하다펀딩 측 설명이다. 이전 기업탐방 시리즈가 일반 투자자가 탐방을 신청하면 직접 참여할 수 있었던 것과는 달리 이번 차주사 기업 탐방 고요남 2차부터는 탐방 참가자 자격에 우선순위 조건이 붙는다는 것이 특징이다.

지금까지 더하다펀딩의 기업 탐방 시리즈에 참가한 투자자는 한국축산영농조합법인 6명, 덕성농업법인 7명, (주)글로벌푸드시스템/고요남본사 16명, (주)하이얼 팜 7명 등총 36명이다. 오는 11월까지 현재 펀딩 진행 중인 차주사 3곳(덕성농업법인·태림유통·강민 코퍼레이션)을 투자자들과 함께 순차적으로 방문할 예정이다.

고요남 측은 "요식업은 제도 금용권에서 대출을 기피하는 업종"이라며 "대출 승인이 나더라도 대출 한도가 높지 않아 P2P 투자를 이용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병수 더하다펀딩 대표는 "더하더펀딩은 아하물류대부의 계열사로 지난 5월 병아리 종란 구매자금 펀딩부터 P2P 서비스를 시작했다"며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기업 중 보유자산담보 이외 매출이 일정 기간 충분한 기업 위주로 선별하고 있는 까닭에 P2P 대혼란 속에서 더하다펀딩은 약 5개월 간 연체가 전혀 없었다"고 설명했다.

현재 더하다펀딩 누적 투자액은 약 40억원에 달하며, 이번에 진행하는 '고요남 직영점 확장 운영을 위한 펀딩 16차'가 제 74호 펀딩이다. 이 펀딩의 모집 금액은 5000만원이며, 투자 수익률은 16%, 투자 기간은 2개월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