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8일 08:5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아시아나항공, '사이판 고립' 체류객 수송 임시편 투입

28일 각 302석, 250석 규모로 체류객 및 사이판 교민 수송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18-10-27 14:59

아시아나항공은 제 26호 태풍 ‘위투(Yutu)’ 의 영향으로 사이판에 체류중인 체류객을 수송하기 위해 임시편 2편을 편성 결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임시 항공편은 B777 (302석), B767(250석) 규모로 편성했으며 24일~27일 결항된 아시아나항공 사이판 체류객 약 500여명을 수송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사이판 체류객 수송을 위해 한국 정부 및 미국 당국과 신속한 협의를 이뤄냈으며 대한민국 국민을 안전하게 귀국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