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2일 09:1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한카드, 소아암 희귀질환 아동 후원

컬러링북 봉사 시작으로 '신한카드 아름인 자원봉사 대축제' 개시
임직원들이 모은 환아 치료비 1억원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8-10-28 21:41

▲ 신한카드는 '신한카드 아름인 자원봉사 대축제'의 첫 번째 활동인 '아름인 드림(DREAM) 컬러링북 만들기'를 28일 서울 을지로 소재 본사에서 실시했다.ⓒ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신한카드 아름인 자원봉사 대축제'의 첫 번째 활동인 '아름인 드림(DREAM) 컬러링북 만들기'를 서울 을지로 소재 본사에서 실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아름인 드림 컬러링북 만들기 봉사활동에 참가한 신한카드 임직원들은 희귀질환으로 장기 입원한 아동들을 위해 컬러링북을 만들고 응원메시지를 작성했다. 컬러링북은 '아름인 드림박스(항균용품 키트)' 1000개와 함께 종합병원 및 어린이병원에 있는 환아 가족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또 '사랑의 계좌' 프로그램을 통해 신한카드 임직원들이 모은 환아 치료비 1억원을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전달했다. 사랑의 계좌 프로그램에 지원한 임직원들은 매달 급여에서 신청 계좌당 1만원씩 기부하며, 매달 약 1000만원의 성금을 모금하고 있다.

아름인 자원봉사 대축제는 신한카드가 지역사회에 이바지하고자 전사적인 규모로 매년 가을 실시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날 열린 아름인 드림 컬러링북 만들기 봉사활동을 비롯한 총 11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 오는 11월 말까지 이어진다.

아름인 책가방 만들기, 신생아 살리기 모자 뜨기 캠페인, 사랑의 헌혈 등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이 예정돼 있으며 '1사1촌' 나눔 장터 개설 등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 등 신한금융그룹 계열사와 함께 지역경제 지원 활동도 진행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고객으로부터 받은 사랑과 관심을 지역사회와 나누자는 취지로 이번 자원봉사 대축제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신한금융그룹의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