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6:5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위메프, '블랙1111데이' 매출 전년比 77%↑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등록 : 2018-11-12 15:19

▲ [사진=위메프]
위메프는 1~11일 진행한 '블랙1111데이' 기간 동안 누적 거래액 2300억312만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거래액 1298억5690만원 대비 77% 증가한 수치다.

누적 판매수량 역시 전년 동기(1312만616건)보다 15% 많은 1511만7298건을 기록했다. 11일 동안 1초에 16건의 거래가 위메프에서 이뤄진 것. 특히 블랙1111데이 첫날인 1일에는 초당 31건의 거래가 진행됐다.

지난 1일과 11일 진행한 '블랙프라이스데이' 행사가 이번 블랙1111데이의 흥행을 이끌었다. 고객 결제액의 50%를 페이백하는 파격적 혜택이 1일 하루에만 누적 결제액 480억원을 기록했다고 회사 측은 봤다. 이는 기존 최대 일 거래액 300억원을 60%나 뛰어넘는 성과다.

매일 오전·오후 11시 인기 브랜드 상품을 파격적인 가격에 대거 선보인 '초특가 11시딜'도 큰 호응을 얻었다. 애플 에이팟(11만1111원·1000개), BHC 뿌링클(1111원·5000개), 투썸플레이스 아메리카노(1111원·2만개), 다이슨 V8 앱솔루트(11만1111원·100개) 등 수십여개의 11시 초특가 상품은 판매시작과 거의 동시에 매진행렬을 이뤘다.

위메프는 당초 11일까지만 진행 예정이었던 초특가 11시딜을 오는 30일까지 연장, 지속적인 초특가 행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김지훈 위메프 300실 실장은 "블랙1111데이에 보내주신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남은 11월은 물론 12월에도 파격적인 특가 행사와 가격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