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1월 23일 17:3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GS칼텍스-SK에너지, 주유소 스마트 보관함 '큐부' 런칭

홈픽 이어 공유인프라 활용 두 번째 사업…주유소 물류허브화 작업 속도
대면 거래 불편함 없애 새로운 가치 창출…스타트업과 상생 생태계 조성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12-09 14:47

▲ 큐부(QBoo) 서비스를 설치한 SK양평주유소. [사진=SK이노베이션]
GS칼텍스와 SK에너지가 주유소 공유인프라에 기반한 두 번째 협력사업을 실시하면서 주유소 물류 허브화 작업에 속도가 붙고 있다.

GS칼텍스와 SK에너지는 오는 10일 주유소 기반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 '큐부(QBoo)'를 공동 런칭한다고 9일 밝혔다.

큐부는 주유소를 거점으로 활용한 택배 서비스 '홈픽(Homepick)'에 이은 두 번째 협력사업이다. 큐부는 '큐브(스마트 보관함)야 부탁해'의 줄임말로, 고객이 주유소 내에 설치된 스마트 보관함을 활용해 택배 보관, 중고물품 거래, 세탁, 물품 보관 등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신규 비즈니스다.

스마트 보관함 서비스는 기존 대면 거래 시 당사자 간에 시간과 장소를 맞춰야 하는 가장 큰 불편함을 획기적으로 없애 고객 관점에서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큐부를 이용하는 고객은 무인 택배 보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으며, 중고물품 거래 시 상대방과 직접 만나지 않고 거래를 할 수 있다. 또한 세탁소가 문을 열지 않은 시간에도 세탁물을 맡기고, 개인 물품을 장기간 안전하게 보관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주유소 입장에서는 유입 고객 증가에 따른 매출 증대는 물론, 향후 스마트 보관함을 광고 플랫폼으로 활용한 별도의 추가 수익 창출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 큐부(QBoo) 비즈니스 모델. [사진=GS칼텍스, SK이노베이션]

큐부 서비스에는 다수의 스타트업 기업도 참여해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상생 생태계를 조성한다.

스마트큐브는 스마트 보관함 제작 및 소프트웨어 개발과 시스템 운영 등을 맡는다. 리화이트는 세탁 서비스, 마타주는 물건 보관 서비스를 각각 큐부와 연계시켜 운영하게 된다. 국내 대표 중고거래 사이트인 중고나라는 중고물품 거래 서비스를 담당한다.

GS칼텍스와 SK에너지는 10일부터 강남구 GS칼텍스 삼성로주유소와 관악구 SK에너지 보라매 주유소 등 서울 소재 20개 주유소에서 큐부 서비스를 시작한다. 고객 반응과 사업성 등을 고려해 거점 주유소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 큐부 서비스 런칭과 관련해 양사 관계자는 "GS칼텍스와 SK에너지가 의기투합해 주유소에 새로운 활용 가치를 부여하고, 스타트업과의 상생 생태계를 조성하려는 두 번째 시도"라며 "기존 지하철 역사 등에 설치된 보관함과 달리 차량 접근이 용이한 주유소 공간에 설치된 큐부는 차량 및 도보 이동 고객 모두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주유소 물류 허브화에 기반한 중고물품 거래 관련 신규 서비스를 내년 1월경 오픈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

GS칼텍스와 SK에너지는 지난 9월 주유소를 공유인프라로 활용한 첫 번째 협력사업으로 신개념 택배 서비스 홈픽을 런칭한 바 있다. '언제 어디서든 한 시간 이내 픽업'이라는 서비스 장점에 힘입어 정식 서비스 개시 3개월 만에 일 최대 주문량이 1만건을 돌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