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6일 17:0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년사]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5G 산업·서비스 창출 지원 강화"

"ICT 규제 해소하고 안전한 정보통신 환경 조성"
"R&D 혁신으로 꼼꼼하고 제대로 투자할 것"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8-12-31 12:00

▲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기정통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31일 신년사를 통해 "2019년 3월 세계최초 5G 상용화를 바탕으로 5G를 기반에 둔 다양한 산업과 서비스가 창출되도록 전략적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유 장관은 "데이터의 수집, 가공, 활용 인프라를 대폭 강화하고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전문인력 양성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정보통신기술(ICT) 신산업 창출의 걸림돌이 되는 규제는 현장과 소통하며 '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해소하고 안전한 정보통신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유 장관은 R&D 혁신도 가속화한다.

그는 "2018년은 R&D 예산이 20조원을 돌파한 의미 있는 해"라며 "기초연구 분야는 당장 성과가 나지 않더라도 긴 호흡으로 꾸준히 지원하고 미래신산업 원천연구를 강화하는 등 꼼꼼히 따져보고 제대로 투자하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과학기술과 ICT 성과를 바탕으로 국민을 포용하는 따뜻한 사회를 만들겠다"며 "환경·안전 등 사회문제해결을 위한 과학기술의 역할을 보다 강화하고 ICT를 활용한 취약계층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유 장관은 "과기정통부 전 직원은 2019년 한 해 현장과 소통하며 배우고 속도감 있는 실행을 통해 한국경제의 성장잠재력을 확충하고 미래 먹거리와 일자리를 만들어 나갈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