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7일 14:2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이건희 삼성 회장, 병상서 '조용한 생일' 맞나

오는 9일 77회 생일, 건강상태 차도나 악화도 없어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9-01-06 10:56

이건희(사진) 삼성그룹 회장이 오는 9일 병상에서 77회 생일을 맞는다.

6일 재계에 따르면 이 회장은 여전히 의식을 찾지 못한 가운데 삼성서울병원 VIP 병실에 입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건강상태는 특히 악화되거나 차도를 보이지 않는 상황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회장은 지난 2014년 5월 10일 이태원동 자택에서 급성 심근경색으로 인근 순천향대학 서울병원에서 응급처치를 받고 이후 삼성서울병원으로 옮겨졌다. 이 회장은 중환자실에서 9일 동안 시술을 받은 후 VIP 병실로 옮겨져 현재까지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이 회장의 병세나 치료 진행 상황이 구체적으로 공개되지 않고 있으나 인공호흡기나 특수 의료장비 없이 주로 병상에 누운 상태로 자가호흡을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회장이 병석에서 5번째 생일을 맞은 가운데 삼성 측은 올해 별도의 행사를 준비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