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09:5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전자, 미세먼지 털어주는 최고급 트롬 스타일러 '블랙 에디션' 출시

이전 제품보다 용량 줄여 고객 선택 범위 넓혀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등록 : 2019-01-20 11:00

▲ LG전자 모델이 최대 6벌까지 관리할 수 있는 대용량 제품(왼쪽)과 신제품 등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LG전자

LG전자가 미세먼지를 말끔히 털어주는 최고급 트롬 스타일러 '블랙 에디션'을 출시한다.

LG전자는 오는 21일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 슬림'(모델명 S3MFC)을 출시한다. 스타일러 외관과 손잡이에 다크 그레이 색상을 적용하고 제품 전면에 전신 거울 디자인을 구현, 인테리어의 가치를 높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특히 이번 제품은 한 번에 최대 4벌을 관리할 수 있도록 제품 크기를 줄여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을 구입하는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힌 것도 특징이다.

작년 10월에 출시됐던 블랙에디션 첫 제품(모델명 S5MB)은 한 번에 최대 6벌까지 관리할 수 있는 대용량 제품이었다.

LG전자는 트롬 스타일러가 연구 개발에 9년이 소요되고 글로벌 특허가 181개인 기술 집약적 제품이라고 밝혔다.

1분에 최대 200회 옷을 흔들어 미세먼지를 골고루 제거하고 생활 구김을 줄이는 '무빙행어', 물 입자의 1600분의 1 크기의 미세한 입자로 살균하는 '트루스팀', 저온제습 방식으로 옷감 손상 없이 간편 건조하는 '인버터 히트펌프' 등이 핵심 기술이다.

트롬 스타일러는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9에서도 'CES 혁신상'을 수상한 바 있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더 많은 고객이 차원이 다른 기술을 적용한 트롬 스타일러를 니즈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