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8일 16:4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NH투자증권, 외화발행어음 출시…수익률 연 3.5%

28일부터 미국달러로 발행어음 투자 가능한 NH QV 외화발행어음 출시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9-01-28 10:21

▲ ⓒ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28일부터 미국달러(USD)로 발행어음에 투자할 수 있는 NH QV 외화발행어음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NH QV 외화발행어음은 NH투자증권이 투자자로부터 조달한 외화 자금을 외화 자산으로 운용하고 투자자에게 약정된 금리와 원금을 제공하는 외화 투자 약정수익 상품이다.

외화발행어음은 일반형(수시물)과 자유만기형으로 나누어진다. 일반형은 투자기간(365일) 내에 언제 매도하더라도 약정 수익률을 지급하며 자유만기형은 1년 이내에서 자유롭게 만기를 지정하여 해당 투자기간에 약정된 수익률을 지급한다.

특히 자유만기형은 원하는 만기일자를 선택함으로써 효율적인 자금 스케줄 관리가 가능하다.
일반형(수시물)의 1년 만기 약정수익률은 연 2.00%(세전)이다.

자유만기형은 구간에 따라 수익률의 차이가 있다. 1년 만기 수익률은 연 3.5%(세전)로 유리하며, 6개월 이상 1년 미만은 연 3.30%(세전), 3개월 이상 6개월 미만은 연 3.15%(세전)로 적용된다. 최소 투자금액은 500달러 이상이며, NH투자증권 전 영업점을 통해 가입이 가능하다.

외화발행어음 신규 출시에 따라 다음달 28일까지 NH QV 외화발행어음에 가입한 고객에게 달러북을 즉시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소진 시 조기종료 될 수 있다.

NH투자증권 WM사업부 김경호 대표는 "NH QV 외화발행어음은 현재 당사에서 취급하고 있는 외화표시 단기금융상품 중 최고 수준의 수익률을 제공한다"며 "외화를 보유한 투자자들이 은행 외화예금에 투자했을 때보다 높은 약정수익을 얻을 수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