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6일 07:5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장에서] 오세윤 네이버노조 지회장 "적당히 타협하고 물러설 수 없다"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등록 : 2019-02-11 12:49

▲ ⓒEBN 조재훈 기자

오세윤 네이버 노조 '공동성명' 지회장(앞줄 왼쪽에서 3번째)이 11일 경기 성남 네이버 사옥 앞에서 "적당히 타협하고 물러설 수 없다"며 "20일 이후 첫 쟁의행위에 돌입하겠다"고 발언하고 있다.

▲ ⓒEB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