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09:1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실크에어, 5월부터 부산-싱가포르 직항 노선 신규 취항

싱가포르항공 자회사…주 4회 운항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19-02-19 10:07

▲ ⓒ실크에어 페이스북

실크에어(Silk Air)는 오는 5월 1일부터 부산-싱가포르간 직항 노선을 신규 취항한다고 19일 밝혔다. 실크에어는 싱가포르항공의 자회사로 부산-싱가포르 직항 노선을 주 4회 운항할 예정이다.

실크에어는 이번 신규 취항으로 한국 네트워크에 초석을 마련함으로써 고객들에게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새롭고 흥미로운 목적지를 제공하게 된다. 또한 부산에서 출발하는 고객들은 싱가포르를 경유하여 싱가포르항공과 실크에어가 보유한 전세계 35개국 101개 도시로 여행할 수 있게 됐다.

신규 노선에는 비즈니스 클래스와 이코노미 클래스 좌석으로 구성된 보잉 737 MAX 8 기종이 투입되며 기내식, 실크에어 스튜디오(SilkAir Studio)의 무선 기내 엔터테인먼트, 무료 위탁수하물 서비스 뿐 아니라 실크에어나 싱가포르항공을 이용해 싱가포르를 경유해 여행할 경우 쓰루 체크인(through check-in) 등 풀서비스캐리어(Full Service Carrier, FSC)의 각종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실크에어 CEO 푸 차이 우 (Foo Chai Woo)는 "싱가포르-부산 직항 노선 취항을 통해 싱가포르와 주변 지역의 관광객들에게 아름다운 경관과 문화적 매력이 가득한 부산을 소개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부산에서 출발하는 한국인 관광객들은 싱가포르항공과 실크에어가 보유한 광범위한 노선 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목적지로 보다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싱가포르항공 한국 지사장 시아 치 첸(Seah Chee Chian)은 "이번 신규 노선 운항으로 고객들은 김해 국제 공항을 이용하여 보다 편리하게 해외 여행을 즐기게 됐으며 이는 부산광역시와 인근 지역의 관광 업계를 활성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