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5일 16:54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 '기업시민 러브레터' 시즌2 개시

쌍방형 소통 및 사회이슈 아이디어 수렴
진행상황 및 개선결과 안내까지 가능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9-03-03 13:13

▲ 포스코 홈페이지 기업시민 러브레터 배너.ⓒ포스코
포스코는 4일 '기업시민 러브레터' 시즌2를 시작한다.

기업시민 러브레터는 기존 러브레터보다 쌍방향 소통을 강화하고 사회적 이슈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를 더욱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는 취지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지난 2018년 7월 취임 후 받았던 기존 러브레터는 익명으로 게시판과 이메일을 통해 포스코에 바라는 개선사항을 전달하는 메신저 역할이었다.

기업시민 러브레터는 익명성은 보장하되 원하면 내용의 수정이나 공개도 가능토록 했다. 작성자는 의견 등록 후 진행상황과 개선결과를 이메일을 통해 안내받고 마이 페이지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공개 답변 게시판이 신설돼 개선결과가 대내외에 공개된다. 접수된 글의 제목은 작성자 동의 하에 공개게시판에 공유 가능토록 했다.

지난 러브레터가 개혁과제 발굴에 집중했다면 이번 기업시민 러브레터는 포스코의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달성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 발굴을 주된 목표로 했다.

특히 저출산과 청년실업 등 사회적 이슈해결에 필요한 참신한 아이디어 위주로 접수한다는 방침이다.

앞서 최 회장은 지난해 러브레터를 통해 미래 개혁과제 수립을 위해 총 3300여건의 의견을 접수, 이를 바탕으로 100대 개혁과제를 발표한 바 있다.

기업시민 러브레터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포스코 및 그룹사 홈페이지 배너를 통해 방문해 등록하거나 이메일을 통해 전달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