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3:4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S전선, 미세먼지 저감 효과 선박용 케이블 출시

정박 중 연료유 대신 육상에서 전기 공급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19-03-19 09:40

▲ 선박용 육상 전원공급 설비.ⓒLS전선
LS전선(대표 명노현)은 19일 선박용 육상 전원공급 케이블을 출시하고 주요 선박 제조업체들을 대상으로 본격 마케팅에 나섰다.

이 케이블은 선박이 항만에 정박 중 필요한 전기를 육상 설비에서 공급받는 데 사용된다.

기존에는 벙커C유를 통해 엔진을 가동해 자체적으로 전기를 만들어 사용했다. 육상에서 전기를 공급받게 되면 미세먼지와 황산화물 등의 대기오염 물질이 발생하는 것을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효과가 있다.

LS전선 관계자는 "육상 전원 공급 설비의 설치를 의무화하는 '항만지역 등 대기질 개선에 관한 특별법안'이 지난 1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관련 시장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만 이번 법안이 항만에는 강제안인 반면 선박에는 권고안에 머물러 아쉬운 부분이 있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