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1일 10:3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증권, 초부유층 전담 'SNI서비스' 전 지점으로 확대

전국에 SNI전용 라운지 제공 등 부가 서비스도 대폭 강화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9-03-25 15:37

▲ 삼성증권은 초부유층 전담 점포였던 SNI(Samsung & Investment)를 전국의 30억 이상 고객 대상의 특화서비스 브랜드로 확대 개편한다고 25일 밝혔다.ⓒ삼성증권

삼성증권은 초부유층 전담 점포였던 SNI(Samsung & Investment)를 전국의 30억 이상 고객 대상의 특화서비스 브랜드로 확대 개편한다고 25일 밝혔다.

현재 삼성증권은 예탁자산 30억원 이상의 개인고객을 2000명 이상 보유하고 있다. 이들의 평균자산도 300억원을 넘어서는 등 업계최고 수준의 자산관리 고객기반을 갖추고 있다.

삼성증권은 "이번 개편으로 SNI서비스가 전국으로 확대됨에 따라 금융자산가 대상의 프리미엄 자산관리시장에서 삼성증권은 선도사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선 삼성증권은 SNI 서비스를 전국의 삼성증권 모든 지점에서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따라서 그동안 서울에 있는 SNI 전담점포 3곳에서만 제공되던 SNI의 고품질 컨설팅 서비스를 자산요건을 충족하는 전국의 모든 고객들이 받을 수 있게 됐다.

SNI고객 관련 컨설팅의 품질도 대폭 강화했다. 기존 투자컨설팅팀을 SNI고객전담 컨설팅 조직으로 역할을 확대하고 금융·세무·부동산은 물론 IB·글로벌자산관리 전문가까지 충원하는 등 인력을 크게 보강했다.

이들은 개별전문가가 아닌 팀단위로 컨설팅 그룹을 조직해 전국의 SNI고객을 대상으로 담당PB와 함께 연간 1회 이상 심도있는 정기 종합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종합컨설팅의 범위도 단순 금융분야를 넘어 가업승계와 본인이 경영하는 기업 관련 컨설팅 등까지 폭넓게 구성해 고객의 만족도를 높인다는 복안이다.

또 자산가 고객들의 세무 관련 이력관리와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My Tax Manager' 서비스도 도입한다. 고객들이 이 서비스를 활용하면 SNI 세무사를 개인 세무사처럼 활용할 수 있게 된다.

SNI고객 대상 부가서비스의 질도 높였다. SNI고객들이 전국 어느 곳에서도 편리하게 미팅과 간단한 사무를 볼 수 있도록 전용공간을 제공하는 오피스 공유 서비스, SNI라운지를 도입하고 이를 전국 12개 지점에 설치한다.

이와 함께 기존 SNI 전담점에서만 제공되던 가족동반 프로그램도 전국 SNI고객에게 확대 제공한다. SNI고객이 자녀와 함께 소통하며 스포츠를 즐기는 'SNI Family Classic', 대학생 자녀에게 글로벌 경험을 제공하는 'SNI Global Leadership Program '등이 다양한 맞춤형 가족 프로그램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공항라운지·와인갈라·클래식공연·명사초청 프라이빗 세미나 등 SNI고객을 위한 다양한 부가서비스들이 마련됐다.

사재훈 삼성증권 리테일부문장은 "국내 초부유층 고객의 수는 2011년 이후 연평균 16% 정도로 빠르게 성장해 왔지만 이들을 위한 점포는 서울에 집중되어 전국의 고객들의 니즈를 모두 충족시키기 어려웠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SNI서비스 확대개편을 통해 삼성증권 SNI고객이라면 거주지역에 관계없이 전문가 그룹이 제공하는 균질한 고품질 컨설팅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