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9일 13:1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전자서비스센터, 운영시간 변경…평일 연장·토요일 단축

서비스센터 직원 주말 휴식 여건 개선 효과도 기대
5월 16개 센터 우선 적용…6월부터 전면 시행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등록 : 2019-04-16 11:00

▲ 삼성전자서비스 직원이 고객에게 서비스센터 운영시간을 설명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서비스가 고객 서비스 품질 제고와 임직원의 주말 휴식 여건 개선을 위해 서비스센터 운영시간을 조정한다고 16일 밝혔다. 상대적으로 수리 물량이 많은 평일에는 운영시간을 연장하고 수리 물량이 적은 토요일에는 단축 운영하는 방식으로 변경된다. 그간 서비스센터는 평일과 토요일 모두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돼왔다.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의 수리 물량 분포를 면밀히 검토해 고객 서비스 수준은 유지하면서도 주말 휴식을 선호하는 임직원의 의견을 고려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개인 여가와 가족과의 시간을 중시하는 트렌드의 영향으로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은 평일과 토요일 오전에 집중되며 출장서비스 신청도 토요일엔 급격히 줄어드는 경향을 보인다는게 삼성전자서비스측의 설명이다.

먼저 고객이 휴대폰, 노트북 등의 제품을 점검 받기 위해 방문하는 서비스센터는 토요일 9시부터 13시까지 4시간 운영된다. 평일에는 9시부터 19시까지로 기존보다 1시간 연장 운영한다.

삼성전자서비스 관계자는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는 고객은 평일이 토요일보다 10% 이상 많고 토요일은 오전에 60% 이상 집중된다"며 "평일 연장 및 토요일 오전 운영으로 전반적인 고객 서비스는 제고될 것"이라고 말했다.

수리 엔지니어가 고객을 방문해서 에어컨, 냉장고 등 생활가전 제품을 점검하는 출장서비스 운영시간은 토요일 9시부터 16시까지로 기존보다 2시간 단축된다. 평일은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된다.

삼성전자서비스 관계자는 "출장서비스의 토요일 접수 물량은 평일의 절반에 그쳐 이번 변경으로 고객 서비스의 차질은 없다"며 "방문 점검을 위해 이동하는 시간 등을 고려하여 토요일 출장서비스는 6시간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서비스센터 운영시간 변경은 다음달 4일 16개 주요 서비스센터를 시작으로 6월부터는 전국 178개 서비스센터에 적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