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25일 11:5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K C&C, 경기 中企 2600곳 '클라우드 서비스' 무료 제공

2024년까지 年 20억씩 총 100억원 상당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9-04-16 13:00

▲ 16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운데)와 안정옥 SK C&C 사업대표(왼쪽),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오른쪽)이 '경기도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SK C&C와 함께 중소기업 2600개사를 대상으로 '클라우드 서비스'를 무료 제공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안정옥 SK C&C 사업대표, 김기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은 16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클라우드(Cloud)'는 데이터를 인터넷과 연결된 중앙 컴퓨터에 저장, 방대한 데이터를 언제 어디서든 분석·관리·제어·활용하는 기술이다.

이번 협약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스타트업이나 벤처기업에 무상 제공함으로써 신성장산업 진입과 기업혁신의 기회를 제공하려는 취지다.

SK C&C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연간 20억원씩 5년간 총 100억원 상당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내 중소기업 최대 2600여개사에 무상 제공한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공모를 통해 무상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연간 최대 520개사까지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중소기업은 SK C&C 데이터센터에서 제공하는 서버·스토리지·네트워크·보안자원 등 연간 사용료 20억원에 이르는 클라우드 하드웨어를 1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전문 엔지니어링이나 모니터링 등 클라우드 위탁 운영 서비스도 무상 제공받는다.

SK C&C는 클라우드 인력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교육과정도 함께 운영한다. 교육 인원은 5년간 총 400명, 중소기업 재직자를 위한 전문가 과정은 물론 청소년·경력단절여성·취업 가능 도민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중소기업도 살고 대기업도 성장하는 포용적 성장의 좋은 사례"라며 "창업을 촉진하고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기술발전 및 경쟁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손병문 기 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