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25일 18: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중공업, 친환경 LNG 연료추진선 첫 출항 성공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9-04-29 10:11

▲ 삼성중공업 건조 LNG 연료추진 유조선(오른쪽)이 네덜란드 로테르담항에서 LNG 벙커링 선박(왼쪽)으로부터 연료를 공급 받고 있는 모습.ⓒ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자체기술로 첫 액화천연가스(LNG) 연료추진 선박 건조에 성공했다.

삼성중공업은 올해 초 아시아지역 선사에 인도한 11만3000톤급 LNG 연료추진 유조선 2척의 첫 연료공급(벙커링)을 네덜란드 로테르담 항구에서 성공적으로 마치고 본격적인 운항을 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삼성중공업은 지난 2015년 말 회사 최초의 LNG 연료추진 유조선 2척을 수주해 올해 1월과 2월 각각 인도한 바 있음.

해당선박은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LNG 연료공급시스템 'S-Fugas'가 적용됐다. 이 시스템은 영하 163도의 LNG를 기화시켜 선박의 메인 엔진이나 발전기 등에 공급한다.

또한 스마트십 기술 '인텔리만십'이 적용돼 선내 뿐만 아니라 육상에서도 LNG 연료탱크 내 온도압력 변화 및 연료 공급 상태 등을 실시간으로 체크할 수 있다.

아울러 이 선박은 기존 디젤유 사용에 비해 배기가스 중 황산화물은 99%, 질소산화물 85%, 이산화탄소 25%를 감소시킨다.

삼성중공업은 자체 LNG 연료추진 기술을 바탕으로 올해 글로벌 선사들로부터 총 10척의 LNG 연료추진선을 수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