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3일 16:5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동아ST, 1Q 영업익 205억원…전년비 94.6% ↑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9-05-03 17:17

동아에스티(동아ST)는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대비 94.6% 증가한 205억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은 1426억원, 당기순이익은 223억원을 달성했다. 1분기 매출액은 당뇨병치료제 슈가논, 기능성소화불량치료제 모티리톤, 손발톱무좀치료제 주블리아, 인성장호르몬 그로트로핀 등 주력제품의 성장에 따른 ETC 부문의 매출 증가가 견인했다.

또 슈가논의 라이선스 아웃 수수료 수취 및 GSK 판매제휴 종료 수수료 정산에 따른 기타 매출 증가로 전년 대비 성장했다.

슈가논은 CJ헬스케어와, 모티리톤은 일동제약과 판매제휴를 맺고 있다. 회사 측은 판매제휴 효과와 그로트로핀의 추가임상을 통한 편의성 개선 및 적응증 추가에 따른 경쟁력 상승, 주블리아의 우수한 효과와 안전성을 바탕으로 매출 증대를 이뒀다고 해석했다.

또 바르는 손발톱무좀치료제로는 국내유일의 전문의약품인 주블리아는 우수한 효과와 안전성을 바탕으로 매출이 점차 확대되고 있다고 봤다.

해외수출 부문의 경우 캔박카스 수출이 확대됐으나, 그로트로핀의 브라질 주정부 발주물량 감소에 따라 전년대비 소폭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ETC 부문의 매출 증가와 1회성 수수료 수익 등의 증가에 따라 성장했다.

R&D부분의 주요 파이프라인도 순항 중이다. 자체 개발 중인 당뇨병치료제 DA-1241은 미국 임상1b상, 파킨슨병치료제 DA-9805는 미국 임상2상, 과민성방광치료제 DA-8010은 국내 임상2상 진행 중이다.

회사 측은 "당뇨병치료제 슈가논은 인도는 발매, 러시아와 브라질은 임상 완료돼 허가·발매 신청 예정"이라며 "또 슈가논을 대동맥판막석회화증치료제로 개발 위해 티와이바이오와 티와이레드(JV) 설립하고 국내 임상2상 진행 예정이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