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18일 10:10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한생명, 보험금지급능력평가 ‘AAA’ 획득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9-05-07 11:20

신한생명은 나이스신용평가(나신평)에서 실시한 보험금지급능력평가(Insurance Financial Strength Rating, IFSR)에서 지난 2008년부터 지금까지 12년 연속으로 최고등급인 ‘AAA’를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나이스신용평가는 신한생명에 대해 등급 전망도 ‘안정적(stable)’ 수준이라고 덧붙였다.

보험금지급능력평가는 일정 시점에서 전반적인 보험금지급능력과 관련된 재무건전성을 평가한다. 이 평가를 통해 보험사의 보험금지급능력과 경영안정성을 확인할 수 있다.

나신평 보고서에 의하면 신한생명은 보장성보험 판매 중심으로 안정적인 외형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등 우수한 사업기반을 확보하고 있다.

또 신한생명은 보장성보험 중심의 수익구조를 확립하고 있어 질적으로 우수한 보험 포트폴리오를 보유, 안정적인 이익창출력을 보유했다.

아울러 나신평은 장기안정성 중심의 보험영업 및 자산운용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에 향후 시장상황 변동 시에도 현 수준의 사업안정성과 수익성을 유지할 것으로 전망했다.

위험 인수 관련 일관되고 효율적인 언더라이팅 프로세스를 확립하고 유지하고 있으며, 방카슈랑스 채널 의존도를 낮추고 대면채널과 텔레마케팅(TM) 채널을 적절히 활용하고 있어 사업비 효율성도 높은 수준으로 평가했다.

끝으로 나신평은 신한생명이 장기간 흑자 기조를 유지, 지난해 말 이익잉여금 규모는 1조6000원이고 적정 수준의 보완자본을 활용하고 있는 등 우수한 자본관리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