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3:4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하우시스 인조대리석 '하이막스' 프랑스 인증 획득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디자인, 가시공 기술, 품질 안정성 높은 점수

정민주 기자 (minju0241@ebn.co.kr)

등록 : 2019-05-09 11:49

▲ LG하우시스 인조대리석이 적용된 프랑스 칸에 위치한 고급 빌라 프렌치 리베라 건물[사진제공=LG하우시스]

LG하우시스의 인조대리석 '하이막스(HI-MACS)'가 디자인, 가시공 기술, 품질 안정성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국내 업계 최초로 '프랑스 건축물 외장 인증(CSTB)'을 획득했다.

9일 LG하우시스에 따르면 CSTB는 건축물 외장 자재가 갖춰야 할 풍압· 방화·지진·외부충격·내구성 등 제품 자체 성능과 가공 및 시공법 등 총 25개 이상의 항목을 약 2년에 걸쳐 테스트해 부여하는 인증이다.

글로벌 인조대리석 업계에서도 미국 듀폰(Dupont) 및 스페인 포르세라노사(Porcelanosa) 등 두 개 업체만 이 인증을 획득했다.

LG하우시스는 이번 인증 획득으로 유럽지역에서 인조대리석 시장점유율을 확대해 갈 계획이다. 현재 하이막스는 프랑스 요트 제조사 베네토 본사, 프랑스 칸 고급 빌라 프렌치 리베라, 체코 프라하 비블로바 아파트, 독일 함부르크 펜트하우스 등 유럽 전 지역의 다양한 건축물 외장재로 사용되고 있다.

LG하우시스 표면소재 사업부장 강신우 전무는 "현재 LG하우시스는 유럽 인조대리석 시장에서 10% 중반대의 점유율로 듀폰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다"며 "이번 인증 획득으로 까다로운 품질을 요구하는 유럽지역에서 공급을 더 늘려가며 시장점유율을 계속 확대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