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1일 10:3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제철, 안전·환경 자문위원회 발족

안전·환경 등 각 분야 외부전문가로 구성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9-05-21 11:48

▲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전경.ⓒ현대제철
현대제철이 안전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 구성 및 본격활동에 나섰다.

현대제철은 21일 안전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행복일터 안전·환경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이에 대한 첫걸음으로 종합안전개선대책안 수립에 착수했다.

위원회는 학계·법조·안전·환경·보건 등 각 부문을 대표하는 13명의 외부전문가들로 구성된다. 이들은 현대제철의 안전 및 환경 분야에 대한 제반 현황을 심층적으로 검토하고 조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번에 구성된 위원회는 앞으로 현대제철이 추진할 종합안전개선대책안을 비롯한 회사의 안전 및 환경 부문 정책 수립을 조언하게 된다.

사측은 각각의 방안들이 전 사업장의 작업현장에 철저히 적용되도록 엄격한 관리감독을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현대제철 안전·환경자문위원회는 이달부터 12월까지 운영되며, 필요할 경우 활동기간을 연장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