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8일 14:1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증권 "30억 이상 초고액자산가 '증여∙상속'이 고민"

가업승계 위한 솔루션 제시 위해 오는 5일 '제 1회 가업승계 컨퍼런스' 개최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등록 : 2019-06-03 14:15

▲ 삼성증권 투자컨설팅 주제별현황.ⓒ삼성증권
삼성증권은 지난 4월부터 자사 예치자산기준 30억이상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한 1630건의 정기 컨설팅을 분석한 결과 고액자산가들이 '금융수익'보다 '증여·상속'에 대한 고민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컨설팅을 받은 자산가들은 현재의 고민을 묻는 질문에 '증여·상속'(30.2%)을 가장 큰 고민이라 답했다.

이어 '금융수익'(30%)과 '양도세 절세'(19.2%), '부동산 투자'(14%), '보유기업의 자금운용 방안'(2.2%) 등 순으로 응답했다.

이에 대해 삼성증권 측은 "금융자산가의 상당수를 차지하는 기업가들이 가업승계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이와 관련된 '증여·상속'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반면,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전통적으로 금융자산가들의 가장 큰 관심사였던 투자수익에 기대치가 낮아졌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가업승계와 관련된 자산가들의 높은 관심을 반영하듯 가업승계 관련 컨설팅을 받은 상담고객의 경우 80% 이상이 실행을 위한 추가 컨설팅을 요청한 것으로 분석됐다.

삼성증권 가업승계연구소 유성원 소장은 "가업승계와 상속 등은 예민한 개인정보를 상당기간 공유해야 하는 부분이 있어 한번 상담을 드린 세무전문가가 주치의처럼 계속 상담할 수 있도록 'My Tax Manager'서비스를 제공했는데 이 부분에 대해 고객만족도가 특히 높았다"고 전했다.

삼성증권은 가업승계와 관련해 증가하는 투자자들의 고민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가업승계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삼성증권과 제휴를 맺고 있는 삼정KPMG과 삼일회계법인, 법무법인 율촌 등의 가업승계 관련 전담 임원이 강사로 참여해 기업들의 실제 승계 프로세스에 대해 상세한 설명을 진행할 예정이다.

삼성증권 박경희 SNI본부장은 "안정적인 가업승계는 단순한 자산의 이전을 넘어 기업소멸을 막고 영속기업으로서 창업이념을 지속발전시킨다는 큰 가치를 갖고 있다"며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안정적인 가업승계의 중요성과 실제 실행에 필요한 여러 준비에 대해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는 6월 5일 오후,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되며,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참석이 가능하다. 문의 및 참여신청은 삼성증권 컨시어지데스크로 하면 된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