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6:5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씨엘바이오, 인도 바르구르 한센인 마을서 자원봉사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등록 : 2019-06-17 09:55

▲ 한센병 치료 및 재활을 위한 인도 바르구르 한센인 마을 봉사활동. ⓒ씨엘바이오

씨엘바이오는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국제의료봉사회와 함께 인도 바르구르 한센인 마을에서 한센병 종식을 위한 글로벌 의료지원 활동을 펼쳤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자원봉사에는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와 현옥철 국제의료봉사회 대표, 이성봉 서울여자대학교 교수, 배광수 영화감독, 의료진, 후원기관 관계자, 자원봉사자, 씨엘바이오 임직원 등 20여명이 참여해 300명의 한센인 환우의 치료와 재활을 지원했다.

씨엘바이오는 지난해 11월 국제의료봉사회와 '해외 한센인 치료 및 재활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국제의료봉사회는 전세계 한센병 종식을 목표로 2006년 설립된 민간단체로, 브라질, 몽골, 미얀마, 인도, 남수단 등 19개국에서 진료, 의약품, 의료용품 공급, 전문 의료기술 지원, 훈련, 현지 의료시설 확충 등 의료보건 지원사업과, 교육지원사업, 소득증대사업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씨엘바이오는 바르구르 마을 한센병 환우들이 청결한 상태로 국제의료봉사회 의료진의 진료를 받고, 지속적으로 환부위생을 관리할 수 있게 피부 세포재생 및 항균작용이 탁월한 '올인원 크림바'와 올인원 샴푸, 올인원 치약 등 기능성 위생용품을 한센인 마을에 대량 기증했다.

씨엘바이오는 최종백 대표를 비롯, 씨엘바이오 자원봉사자, 의료진과 함께 한센병 환우들을 환부를 청결하게 닦아주고, 마을 기초생활 시설을 정비하는 등 생활환경 개선과 의료봉사활동을 지원하며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며, 특히 올인원 크림바가 한센인 환우들 사이에서도 가장 인기가 높았다고 설명했다.

'올인원 크림바'는 씨엘바이오의 특허 신물질 세리포리아 라마리투스(CL-K1)가 다량 함유된 첨단 바이오 세정제로, 미세먼지 제거, 피부 노폐물제거, 피부 트러블 진정 등이 뛰어나 아토피 및 피부질환자 필수품으로 손꼽히고 있다.

일본에선 '노인냄새 잡는 비누', '기적의 올인원 비누'라는 애칭으로 사랑받으며, 1년 넘게 해외직구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베스트셀러다.

씨엘바이오는 2016년 리우올림픽 국가대표선수단 공식 기증, 대한아토피협회 주관행사 제품 1만개 후원, UN소속 국제여성봉사단체 소롭티미스트 자선 바자회, 메르스 예방캠페인 개최, 전세계 2000만 한센인 치료-재활 후원 등 국내외 지원사업을 꾸준히 펼쳐온 바이오기업이다.

최종백 씨엘바이오 대표는 "전세계 2천만 한센인 중 인도에 있는 4백만명이 대부분 열악한 환경과 경제적 어려움으로 제대로 치료받지 못해 사회적 편견속에서 고통받고 소외된 삶을 살아가고 있다"면서 "인도를 비롯한 전세계 한센인과 개발도상국 환우들의 위생관리와 합병증을 예방하고, 나아가 한센병 종식을 위해 글로벌기업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씨엘바이오는 세리포리아 균사체 바이오 원천기술을 보유한 헬스케어 기업으로, 올인원크림바를 비롯, CL이 함유된 기능성화장품, 건강기능식품, 바이오의약품 등 다양한 분야의 CL 제품을 개발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