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5일 17:4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카이스트-구글, AI 인재양성 협력

산학협력 파트너십 체결
AI 집중 연구 어워즈·AI 교육과정 개발 등 협력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9-07-21 10:00

▲ 카이스트(KAIST)는 지난 19일 대전 본원에서 '카이스트-구글 산학협력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사진 왼쪽)과 존 리 구글코리아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카이스트
카이스트(KAIST)와 구글이 인공지능(AI) 인재양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카이스트는 지난 19일 대전 본원에서 '카이스트-구글 산학협력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두 기관은 지난해부터 아시아 최초로 AI 집중 연구 어워즈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의 협력을 유지해왔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을 통해 구글은 카이스트 등 아시아의 우수 대학과 교류하며 AI 인력을 확보하고 관련 연구를 지원하는 데 중점을 둘 계획이다. 최근 서울대에 이어 카이스트가 구글과 파트너십 협약을 맺었는데 이는 아시아에서 몇 안 되는 사례로 손꼽힌다.

카이스트는 2년간 유지되는 파트너십 협약체결로 △AI 집중 연구 어워즈 △PhD 펠로우십 △학생 해외학회 참여 지원 △교육과정 개발 및 지원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교육 지원 △구글 인턴십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 △학생들의 구글 방문 등 모두 7개의 협력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교원과 학생들에게 다양한 연구 및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오는 9월 AI대학원 개원을 앞둔 카이스트는 구글과의 협력을 계기로 원천기술을 발전 및 고위험 혁신연구를 선도하는 AI 심층연구와 핵심인력의 산실이 되기 위해 노력할 방침이다.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은 "이번 협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인 AI 산업의 국가 경쟁력을 선도할 뿐 아니라 세계무대에서 활동할 AI 전문가 양성에 많은 기여를 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존 리(John Lee) 구글코리아 사장도 "카이스트의 뛰어난 AI 연구 프로그램에 힘을 보태고 한국 AI 인재양성을 도와 AI 분야의 지속적인 혁신을 지원하고자 한다"고 화답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