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6:5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보험가입 전 설계사·GA 정보 확인하세요"

22일부터 'e-클린보험서비스' 운영…신뢰도, GA 통합공시정보 확인 가능
알권리 확대로 합리적 보험가입 유도하고 신뢰도 경쟁 통해 모집질서 정화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등록 : 2019-07-21 12:00

▲ ⓒ금융위원회

금융위원회는 오는 22일부터 보험설계사, GA 등 보험 판매채널에 대한 통합정보시스템인 'e-클린보험서비스'를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보험소비자, 모집종사자, GA 업무지원을 위한 서비스가 합쳐진 e-클린보험서비스를 통해 소비자는 설계사(개인대리점)의 기본·신뢰도 정보를 조회하고 GA의 통합공시정보 확인 및 비교가 가능하다.

설계사, 개인대리점 등 모집종사자는 본인의 기본·신뢰도 정보와 보수교육 정보 등을 조회할 수 있고 GA는 소속 설계사에 대한 신뢰도·교육 정보에 대한 조회·관리, 공시정보 입력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

e-클린보험서비스의 '보험설계사 정보조회'를 클릭해 보험계약을 권유하는 설계사의 성명과 고유번호를 입력하면 설계사의 소속회사와 과거 소속, 제재이력 등 기본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설계사가 동의할 경우 불완전판매율, 보험계약유지율 등 신뢰도 정보도 확인 가능하다.

설계사가 신뢰도 정보 공개에 동의하지 않은 경우 '해당 설계사가 상기 정보의 공개를 동의하지 않았습니다'라는 안내문구가 표시되기 때문에 이후 설계사에게 동의를 요청하면 설계사는 이에 동의하거나 동의하지 않는 이유를 설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법인보험대리점 공시정보조회'를 클릭하면 '법인보험대리점 개별조회' 메뉴에서 GA의 생명·손해보험 전체 모집실적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다.

대형GA의 경우 '법인보험대리점 비교공시 조회' 메뉴를 통해 설계사 수와 정착률(1년 이상), 보험계약유지율, 불완전판매율, 청약철회건수의 조회가 가능하다.

지난해 10월 보험 모집질서의 건전성·투명성 제고를 위해 e-클린보험시스템 및 GA 통합공시시스템 구축계획을 발표한 금융위는 보험협회가 보험회사의 설계사 모집경력 확인을 위해 운영하던 '모집경력 시스템'을 가칭 'e-클린보험 시스템'으로 확대 개편했다.

이 시스템에서는 보험회사 외에 소비자, 설계사, 대리점의 조회를 허용하고 설계사의 기본적인 모집경력 정보 외에 불완전판매율, 보험계약유지율 등 신뢰도 정보를 추가했다.

생보·손보협회별로 별도 공시되고 있는 GA의 모집실적 등 주요 경영현황도 한 번에 조회할 수 있도록 통합공시시스템을 마련해 설계사 500인 이상 대형GA의 경우 불완전판매율, 보험계약유지율 등 신뢰도 정보를 중심으로 비교 조회가 가능하도록 구축했다.

금융위는 협회·회사·GA 등을 통해 지난 18일 기준 약 92%(보험회사 전속 92.7%, GA 소속 91.5%)인 e-클린보험서비스의 설계사 정보집적 동의율을 더 높이고 신뢰도 정보 공개 동의를 적극 독려할 계획이다.

또한 이달부터 설계사가 보험모집시 e-클린보험서비스를 통해 설계사 정보조회가 가능함을 설명하고 상품설명서에도 기재하도록 의무화한데 이어 내년부터는 보험청약서 하단에 모집종사자의 불완전판매율 기재도 의무화한다.

이와 함께 e-클린보험서비스에 집적·산출된 정보를 활용해 내년 중 생·손보 통합 우수보험설계사 선발을 추진하고 불완전판매율이 높은 설계사에 대해서는 보수교육과 별도의 완전판매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금융위 관계자는 "소비자의 알권리 확대를 통해 합리적 보험가입을 유도하고 보험 판매채널간 신뢰도 경쟁을 통해 모집질서가 자율적으로 정화되도록 유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