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3일 09:3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아이폰11 공개 임박…갤노트처럼 '펜슬' 탑재 여부 주목

액세서리 제조업체, 펜슬 탑재 아이폰11 모델용 케이스 이미지 공개
현행 애플 펜슬보다 짧은 새 펜슬 나올 듯…카메라 기능 대폭 개선 전망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등록 : 2019-08-23 14:44

▲ 아이폰11 프로 케이스 렌더링 이미지ⓒ애플 인사이더

애플이 다음 달 공개 예정인 차기 아이폰 일부 모델에 '펜슬'을 탑재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이 나왔다. 애플에서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처럼 펜슬 탑재 모델이 최초로 나올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3일 애플인사이더 등 외신들에 따르면 핸드폰 액세서리 제조업체 올릭사(Olixar)가 공개한 차세대 아이폰 케이스 제품 사진을 보면, 아이폰 후면에 애플 펜슬을 보관하는 기능을 갖추고 있다.

그러나 현재 출시된 애플 펜슬을 보관하기에는 크기가 작다. 이에 현재 애플 펜슬보다 더 짧은 새로운 펜슬이 출시되고 차기 아이폰이 이를 지원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이 아이폰에 펜슬을 탑재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애플이 애플 펜슬을 활용하는 특허를 주기적으로 획득해 가능성을 계속 내비쳤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직 펜슬을 지원하는 아이폰은 출시되지 않고 있다.

차기 아이폰은 또한 세 개의 모델로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기존의 아이폰XS와 아이폰XS맥스를 잇는 '아이폰 프로' 모델과 아이폰XR의 후속 모델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5G 모델은 출시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 5G 모델은 빨라야 내년에 나올 것이란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차기 아이폰은 카메라 기능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폰 '프로' 모델에는 아이폰 최초로 후면 3개 카메라 탑재가 유력시되고 있다. 시야각이 넓은 초광각 사진과 고해상도 사진을 지원하고 어두운 환경에서도 촬영할 수 있는 기능 등이 채택될 예정이다.

동영상 기능도 업그레이드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 프로 모델은 녹화 도중 효과를 주거나 색조를 변경하고 화면 일부를 오려내는 등의 기능을 갖출 전망이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시리즈처럼 '역무선충전 기능'도 도입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 뒷면에 에어팟 무선충전 케이스를 올려두면 충전할 수 있는 기능이 탑재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아이폰을 떨어뜨렸을 때 잘 견딜 수 있도록 내구성을 강화한 '파손 방지 기술'도 적용되고 방수 기능도 개선될 것으로 관측된다.

애플은 차기 아이폰을 오는 9월 10일 공개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16일 애플은 아이폰11에 적용될 운영체제인 iOS13의 베타 버전을 공개했다. 공개된 운영체제 속 달력에 9월 10일에 '출시 대기(HoldForRelease)'라는 표시가 있어 이날 출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