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03 17:05:04
모바일
24.1℃
실 비
미세먼지 좋음

포스코, ‘8-5시 근무제’ 전격 시행

  • 입력 2019.11.19 16:48 | 수정 2019.11.19 16:48
  •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포스코가 이달 16일부터 상주 직원의 출퇴근 시간을 한시간씩 앞당기는 포스코가 이달 16일부터 상주 직원의 출퇴근 시간을 한시간씩 앞당기는 '8-5근무제'에 들어갔다. 제도가 시행된 18일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의 퇴근 모습. ⓒ포스코

포스코가 이달 16일부터 상주 직원의 출퇴근 시간을 1시간 앞당기는 '8-5근무제'를 시행했다.

8-5근무제는 '워라밸'이 강조되고 있는 추세에 맞춰 지난 9월 임금·단체협상에서 노사간 합의로 결정됐다.

육아 등 부득이하게 바뀐 제도를 적용하기 어려운 직원들은 선택적 근로시간제를 통해 근무시간을 조정할 수 있다.

회사는 1시간 빨라진 퇴근으로 직원들이 저녁시간을 자기개발이나 가족과의 시간으로 보내는 등 일과 삶에 균형을 갖는 데 도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