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9 16:41:51
모바일
15.9℃
맑음
미세먼지 보통

포스코건설, 4000억원 규모 용인 리모델링 사업 수주

  • 입력 2019.12.15 15:10 | 수정 2019.12.16 00:00
  •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올해 정비사업 2조7000억원 규모 수주, 창사 이래 최대

용인 수지 초입마을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포스코건설용인 수지 초입마을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4000억원 규모의 경기도 용인 수지 초입마을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15일 수주했다고 밝혔다.

포스코건설이 수주한 리모델링 사업 단지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해당 아파트 단지는 지난 1994년 준공해 25년이 경과했다.

포스코건설은 수평 및 별동 증축을 통해 기존 지상 15층 12개동 1620세대를 지상 최고 23층 13개동 1863세대 아파트로 변모시킬 예정이다. 새로 늘어나는 243세대는 일반분양된다.

이와 함께 포스코건설은 같은 날 1000억원 규모의 대구 대명44구역 재건축 사업도 수주했다.

이에 따라 포스코건설은 올해 도시정비사업에서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인 2조7000억원을 상회하는 수주고를 올리게 됐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