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3 17:04:25
모바일
18.1℃
뇌우
미세먼지 좋음

최승돈, 남다른 노래 실력자? '앙코르'까지 받았다

  • 입력 2020.01.26 14:39 | 수정 2020.01.26 14:39
  • 이준희 기자 (ljh1212@ebn.co.kr)

ⓒKBS1 방송화면 캡처 ⓒKBS1 방송화면 캡처

최승돈 아나운서가 남다른 노래실력을 뽐냈다.

최승돈 아나운서는 KBS ‘2020 전국노래자랑-돌아온 전설’에서 소년 농부 한태웅과 콜라보 무대를 선사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둘의 조합과 최승돈 아나운서의 반전 노래실력에 감탄을 자아냈다.

사실상 최승돈 아나운서가 노래실력을 뽐낸 건 이번 뿐이 아니다.

최승돈 아나운서는 이미 한차례 송해에게도 극찬받은 적 있는 실력자다.

앞서 KBS1 ‘전국노래자랑’에서는 최승돈 아나운서가 ‘청포도 사랑’을 열창했다.

그의 뛰어난 가창력과 완벽한 무대 매너에 박수가 터져나왔다.

무대가 끝난 뒤 MC송해는 “앙코르”를 외쳤다. 이후 송해와 최승돈 아나운서는 함께 ‘이별의 부산 정거장’을 불렀다.

이에 최승돈 아나운서는 “송해 선생님과 한 무대에 있다는 것이 꿈만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