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5 17:36:12
모바일
25.1℃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현대카드, '디지털 러버' 카드 출시…진보한 '3층 혜택'

  • 입력 2020.02.20 16:31 | 수정 2020.02.20 16:31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주요 디지털 스트리밍 서비스 이용요금 매월 최고 1만원 할인

현대카드 슈퍼시리즈 할인, 라이브러리 무료 입장 등 전용 혜택

'현대카드 DIGITAL LOVER' 카드 플레이트ⓒ현대카드

현대카드가 자신만의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디지털 네이티브(Digital Native)' 세대를 겨냥한 신상품 '현대카드 DIGITAL LOVER'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디지털 네이티브는 인터넷과 PC, 모바일 등이 일반화된 디지털 환경에서 성장한 이들로, 다양한 디지털 기기와 기술을 자유롭게 활용하는 세대다. 특히 이들은 최근 확산되고 있는 '언택트(Untact)' 소비와 '홀로라이프' 트렌드의 주축으로, 타인의 방해를 받지 않고 자신의 세계에 집중하고자 하는 경향이 강하다.

현대카드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디지털 시장에서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가 핵심 소비층임을 확인하고, 이들의 정체성과 라이프스타일에 최적화된 현대카드 DIGITAL LOVER를 기획했다.

현대카드 DIGITAL LOVER는 각기 다른 성격의 혜택을 '기본', '구독', '선물'이라는 3개 층으로 구성, 고객의 상품과 서비스 활용도를 극대화한 '3F 시스템'을 최초로 탑재했다.

1F는 상품의 기본 혜택 층으로,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가 즐겨 사용하는 디지털 서비스 혜택을 직관적으로 제공한다. 주요 디지털 스트리밍 서비스(유튜브 프리미엄, 넷플릭스, 멜론, 지니) 중 선택한 1개 서비스 이용요금을 매월 최고 1만원까지 할인해준다. 현대카드는 대상 고객 대다수가 디지털 콘텐츠를 유료 구독하는 특성을 반영, 복잡한 조건 없이 월 1만원 안팎의 고정지출 항목 하나를 깔끔하게 덜어주는 방식으로 혜택을 설계했다.

언택트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혜택도 제공한다. 언택트는 상품이나 서비스는 원하지만 이를 제공하는 사람들과의 접촉은 피하고자 하는 트렌드로, 디지털 기술의 발전과 함께 젊은 층을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현대카드 DIGITAL LOVER는 언택트 소비의 핵심 매개 중 하나인 주요 간편결제 서비스(삼성페이, 네이버페이, 카카오페이, SSG페이, 스마일페이, 쿠페이)를 이용할 경우 결제금액의 5%를 매월 1만원까지 할인해준다.

1F에서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할인과 현대카드 라이브러리(디자인, 트래블, 뮤직, 쿠킹) 무료 입장 등 현대카드 회원만이 누릴 수 있는 회원전용 혜택도 제공한다.

단, 현대카드 슈퍼시리즈 할인을 제외한 모든 할인 혜택은 전월 이용금액 50만원 이상 시 활용 가능하다. 연회비는 1F에 한해 적용되며, 국내전용과 국내외겸용(VISA) 모두 2만원이다.

2F는 1F 카드를 소지한 회원이 선택해 활용할 수 있는 유료 구독 서비스를 제공하는 층이다. 전체 패키지는 해외직구부터 국내 쇼핑까지 쇼핑 혜택을 제공하는 쇼핑팩과 여행, 문화 서비스로 이뤄진 플레이팩, 디지털 콘텐츠 활용을 지원하는 디지털팩으로 구성돼 있다. 디지털 러버 회원은 1인당 1개 패키지를 선택해 구독할 수 있으며, 이용요금은 6개월에 5만원이다. 현대카드는 다양한 고객 니즈를 반영한 패키지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다.

3F는 현대카드가 구축한 데이터 큐레이션 기술을 활용해 개인 맞춤형 혜택을 선물하는 층이다. 현대카드는 회원별 소비 성향을 분석, 각 회원에게 최적화된 혜택을 제공(추천)한다. 현대카드 DIGITAL LOVER 회원이 현대카드 앱에서 3F 선물 혜택을 보고, 원하는 선물을 골라 신청하면 다양한 할인 및 쿠폰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현대카드 DIGITAL LOVER는 카드 사용 경험의 핵심 요소들을 모두 디지털 전용으로 구현했다. 카드 신청부터 수령등록, 명세서 조회, 3F 시스템 이용 등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현대카드 앱에서만 진행할 수 있도록 한 것. 현대카드는 디지털 러버 회원들에게 회원 전용 앱 인터페이스도 제공한다.

기존 카드 디자인과 완전히 차별화된 카드 디자인도 눈길을 끈다. 현대카드 DIGITAL LOVER 회원은 '우주를 홀로 여행하는 여행자'를 모티브로 한 4종의 카드 디자인 중 자신이 원하는 하나를 선택해 사용 가능하다.

현대카드는 뮤지션 '크러쉬(Crush)'와 함께 새로운 방식의 브랜드 캠페인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시장과 고객에 대한 새로운 관점과 접근을 바탕으로 기존 카드들과 완전히 차별화된 카드를 만들어냈다"며 "특히 직업이나 소득과 같은 일반적인 조건이 아니라 자신만의 정체성과 라이프스타일을 중시하는 디지털 네이티브 고객들의 특성을 상품에 녹여내는데 집중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현대카드 DIGITAL LOVER를 시발점으로 카드 시장에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뮤지션 크러쉬가 출연한 현대카드 DIGITAL LOVER 캠페인 영상컷ⓒ현대카드뮤지션 크러쉬가 출연한 현대카드 DIGITAL LOVER 캠페인 영상컷ⓒ현대카드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