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1 16:58:44
모바일
13.2℃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신동빈, 日 롯데홀딩스 회장 선임…내달 1일 취임

  • 입력 2020.03.19 08:44 | 수정 2020.03.19 08:45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호텔롯데 상장 작업에 속도

신동빈 롯데그룹은 회장[사진=롯데지주]신동빈 롯데그룹은 회장[사진=롯데지주]

신동빈 롯데그룹은 회장이 18일 오후 일본 롯데홀딩스 회장으로 선임되며 한일 롯데 '원톱' 체제를 다시 한 번 공고히 했다.

롯데그룹은 신 회장이 다음달 1일 일본 롯데홀딩스 회장에 취임할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롯데홀딩스 회장직은 지난 1월 별세한 롯데그룹 창업자인 신격호 명예회장이 맡고 있다가 2017년 명예회장으로 추대된 이후 공석이었다.

신 회장은 그동안 계속 롯데홀딩스 부회장직을 맡은 채로 2018년 2월 실형을 선고받으면서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났다가 지난해 2월 다시 대표이사로 복귀했다.

신 회장은 회장으로 선임되면서 현재 일본 프로야구단 지바마린스 구단주 대행에서 구단주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바마린스 구단주 역시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맡아왔고 신 명예회장 별세 이후 공석이었다.

이로써 신 회장은 일본 롯데 경영진의 굳건한 신뢰를 다시 한번 확인했으며 한일 양국 롯데의 경영을 책임지는 리더로서 자리도 공고히 하게 됐다는 평가다.

아울러 신 회장이 한일 롯데 경영을 모두 책임지게 되면서 그룹 지배구조 개선을 위해 추진 중인 호텔롯데 상장에도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또 한일 롯데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전략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등 양국 간 시너지 제고 방안을 더욱 적극적으로 모색할 것으로 예상된다.

롯데 관계자는 "한일 롯데 모두 경영 투명성을 강화하고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